UPDATE : 2019.2.1 금 14:28 ㆍ 구독 Subscribe Now
상단여백
HOME 시사
靑, '손혜원 의혹'에 "민정수석실 현역 의원 감찰 불가"

청와대는 23일 손혜원 의원의 '목포 투기 의혹' 과 관련해 "민정에서는 현역 의원들에 대해 법적으로나 관행적으로나 정치적으로 감찰을 할 수 없다"고 선을 그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청와대 민정수석실 차원에서의 손 의원 의혹에 대한 조사 여부를 묻는 질문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민정이 대통령과 특수관계인인 사람들에 대해서 감찰을 할 수 있도록 돼 있다"며 "(손 의원이) 대통령의 여사 친구라고 할지라도 현역 국회의원"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거꾸로 민정이 특수관계라는 이유로 현역 국회의원을 감찰하거나 조사했다면 그 자체가 대단한 월권이라고 비판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서울=뉴시스】

편집국  editor@mediasoom.co.kr

<저작권자 © 미디어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