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8 목 12:16 ㆍ 구독 Subscribe Now
상단여백
HOME 시사
피로 회복에 지갑 여는 2030… 마사지∙안마용품 매출 전년比 5배↑

스트레스 해소와 피로 회복을 위한 '셀프 마사지용품'이 특수를 누리고 있다.

올리브영은 9월 한 달 간 마사지·안마용품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배 이상 증가했다고 4일 밝혔다. 또 전월 대비로도 약 72% 신장했다.

신체 부위별로 피로 회복을 돕는 아이템도 인기다. 편안한 수면과 휴식을 돕는 안대와 아이마스크는 전월 대비 매출이 60% 증가했다. 발·다리 피로 회복 용품은 30% 이상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했다.

이에 대해 올리브영은 오늘날 현대인들이 직면한 ‘피로사회’의 모습을 방증하는 수치라고 설명했다. 과중한 업무 등 일상생활의 고충으로 수면부족과 정신적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사람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 또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등으로 삶의 질을 개선하는 것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과 더불어 건강 관리를 중요하게 여기는 풍조가 젊은 세대에까지 확장되면서 가성비 좋은 건강관리용품이 지속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올리브영은 이에 따라 현대인의 일상을 편안하게 케어해 주는 마사지·안마용품을 다수 선보이며 고객 니즈를 공략하고 있다. 지난 8월 입점한 '타이거밤 넥앤숄더 크림'은 지친 목과 어깨를 위한 마사지 크림이다. 입점 첫 달 대비 매출이 2배 가까이 성장했다. 또 둥글고 작은 모양으로 한국판 동전 파스라는 별칭을 얻은 '몬스자석패치' 역시 지난 7월 입점 이후 2배 이상의 매출 신장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론칭을 알렸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만성 피로에 시달리는 사람들이 늘면서 고가의 안마의자 등으로 한정됐던 기존 마사지·안마용품의 수요가 점차 가성비 좋은 일상 제품으로 확대되고 있다"며 "올리브영은 이러한 수요를 반영해 신체 부위별 회복 케어를 돕는 등 고객의 니즈에 걸맞은 다양한 피로 회복 용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서울=뉴시스】

편집국  editor@mediasoom.co.kr

<저작권자 © 미디어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