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8.16 목 14:05 ㆍ 구독 Subscribe Now
상단여백
HOME 시사
홍준표 "막바지 대역전 흐름...진심 통하면 월계관 받을 것"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2일 6·13 지방선거를 하루 앞둔 것과 관련해 "당원 동지의 단합된 힘과 상대적으로 우위에 있는 우리 후보의 피어린 노력으로 나는 막바지 대역전의 흐름을 봤다"고 자신했다.

홍 대표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이제 하루뿐이다. 문재인 정권의 민생파탄을 국민에게 각인시키고 내일 투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전국의 당원 동지 여러분의 마지막 분발을 촉구한다"고 당부했다.

그는 "거점지역 유세를 마치고 마지막으로 경기·서울에서 선거운동을 종료한다"며 "이번 선거는 우리로서는 역대 선거 중 최악의 상황에서 치른 선거였다"고 평가했다.

홍 대표는 "심판받아야 할 세력에 대한 비판보다 야당 비난에 초점을 둔 언론환경, 조작된 여론조사까지 판치는 비정상적인 환경, 북풍에 야당 분열까지 겹치고, 탄핵 여파가 남아 있는 (상태로) 정권 교체 1년 만에 치르는 이번 선거는 우리에게는 가히 설상가상이었다"고 돌이켰다.

그는 "자유 대한민국을 지키는 마지막 보루로서 한국당이 있다는 것을 국민에게 알려 달라"며 "우리 진심이 통한다면 내일 우리는 국민으로부터 승리의 월계관을 받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대표는 그러면서 당원들을 향해 "마지막까지 전력을 다하자"고 격려했다.

홍 대표는 이날 오후 5시께 경기 안산에 찾아 지역 유세에 나선다. 또 마지막 유세지로 오후 8시께 서울 광화문 대한문 앞에서 총력 유세를 펼칠 예정이다.【서울=뉴시스】

편집국  editor@mediasoom.co.kr

<저작권자 © 미디어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