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21 금 13:35 ㆍ 구독 Subscribe Now
상단여백
HOME 시사
한국당 "배현진·길환영 입당, 인재 모이는 신호탄"

자유한국당은 9일 6·13 지방선거와 동시에 실시되는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와 길환영 전 KBS 사장을 영입하는 데 대해 "한국당에 다시 인재가 모이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호평했다.

장제원 한국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전 논평을 통해 이같이 말한 뒤 "세 분은 자타가 공인하는 전문가이자 자기 분야에서 큰 업적을 남긴 검증된 분들"이라고 치켜세웠다. 송언석 전 기획재정부 2차관도 함께 입당할 예정이다.

그는 "길 전 사장과 배 전 앵커는 문재인 정권의 폭압적 언론탄압과 언론장악의 가장 큰 피해자이자 상징적 인물들"이라며 "이분들을 다가올 선거에 전진 배치해 문재인 정권의 무자비한 언론탄압을 심판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장 수석대변인은 "송 전 차관은 처참한 경제 파탄 심판의 선봉에 설 것"이라며 "안보·경제 파탄, 언론 탄압으로 집권 1년 만에 나라를 총체적 국정 파탄에 빠뜨린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기 위해 이번 선거에서 테마 공천을 적절히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입당식을 가질 예정이다. 【서울=뉴시스】

편집국  editor@mediasoom.co.kr

<저작권자 © 미디어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