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8 금 17:26 ㆍ 구독 Subscribe Now
상단여백
기사 (전체 56건)
케 세라 세라… 파리 지하철의 뮤지션들
지하철을 타고 가다 피곤한 눈을 감고 앉아있는데 애잔한 노래 소리가 들린다. 뒤를 돌아보니 중년의 집시여인이 ‘케 세라 세라(Que S...
조미진  |  2016-09-27 18:09
라인
[여기는 베트남 4] 과일에 고춧가루를 쳐?
식욕을 자극하는 재래시장펄떡이는 베트남의 활력을 느끼고 싶을 때면 가끔 이른 아침 재래시장을 찾는다. 화장기 없는 얼굴에 반바지와 티셔...
장소란  |  2016-09-26 11:38
라인
[여기는 베트남 3] 월남에는 월남쌈이 없다
빵빵거린다고 화내지 마세요로마에 가면 로마법을 따르라는 말이 있듯이 베트남에서는 당연히 이곳의 운전 법규를 따라야 한다. 하지만 외국인...
장소란  |  2016-09-22 09:15
라인
[네팔 오지를 가다2] 한국의 열대야? 그저 코웃음만
네팔건즈에 머무는 기간이 길어지니 방을 구하는 수 밖에 없었다. 카트만두에서부터 매니저를 따라 온 '버이니' ('...
김설미  |  2016-09-21 11:05
라인
[네팔 오지를 가다1] 네팔건즈를 아십니까?
비행기에서 내리는 순간, 당혹감에 잠시 주춤할 수밖에 없었다. 카트만두와는 전혀 다른 공기가 온 몸을 감쌌다. 2월 9일. 카트만두에는...
김설미  |  2016-09-19 12:14
라인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양과 염소를 함께 키우는 이유
티그리스 강가의 초원에서 만난 목동은 제게 큰 비밀이라도 가르쳐주겠다는 듯 속삭이듯 말했습니다.“양과 염소를 함께 키우는 이유를 아세요...
사강  |  2016-09-12 17:50
라인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티그리스 강가에서
티그리스 강을 지나다, 자동차 바퀴의 튜브로 얼기설기 엮은 보트를 타고 그물을 던지는 늙은 어부 알리 씨를 만났습니다. 오로지 알라에 ...
사강  |  2016-09-08 17:19
라인
[길 위에 보이는 하늘 2] 나 집에 가고 싶어!
우리 토론토 은혜 양로원에 새로 오신 K할머니께서 스토커처럼 나를 따라 다니면서, 집에 가고 싶으니 데려다 달라고 하십니다.어떻게 집에...
오동성  |  2016-09-06 17:48
라인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철 지난 바닷가
이른 아침, 바닷가를 걸어본 적 있으십니까?서두른다고 서둘렀는데도 누군가가 백사장에 크고 작은 발자국을 남기고 지나간 그곳.재채기라도 ...
sagang  |  2016-09-04 09:52
라인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거룻배가 있는 풍경
아무리 생각해봐도 거룻배는 거룩배다저 삿대의 송곳 같은 침묵을 보라목숨을 지고 가는 이의 숨 막히는 손짓은한 획 한 획 얼마나 거룩한 ...
sagang  |  2016-09-01 16:11
라인
뒷골목에서 즐기는 ‘현지의 맛’
행복한 여행의 조건을 말하라면 나는 먼저 건강을 꼽는다. 평소에 “여행은 건강이 주는 선물”이라고 말할 정도로 건강을 중시한다. 몸이 ...
이호준  |  2016-09-01 06:26
라인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노인과 강아지
티그리스 강가에서 한 노인을 만났습니다. 중절모에 단장을 짚고 구두까지 갖춰 신은 노신사가 푸를 풀빛을 떨치며 무너진 교각 쪽으로 천천...
사강  |  2016-08-30 11:38
라인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동백꽃 피던 때
동백꽃은 세 번 핀다고 하지요. 나무에서 한 번, 땅 위에서 한 번, 가슴 속에서 한 번. 하지만 물 위에 피어 스틱스 강으로 흘러가는...
sagang  |  2016-08-29 11:08
라인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길 위에 있는 자
길 위에 있는 자는 쓸쓸함이 민낯을 드러내는 이 순간을 가장 사랑한다. 막다른 시간이 데려다 주는 알싸한 막막. 강물도 소스라치며 사립...
사강  |  2016-08-26 10:48
라인
[이호준의 여행지에서 만난 사람&풍경 4]
파리의 일요일 아침.노트르담 성당에서 종소리가 울렸다.허겁지겁 달려갔지만 끝내 노트르담의 꼽추 콰지모도는 찾을 수 없었다.먹이를 주는 ...
이호준  |  2016-08-25 10:45
라인
[사라져 가는 것들 3] 똥돼지
사라져 가는 것들 제주도에 산다는 똥돼지처음 들을 땐 말도 안 되는 거짓말이라고 생각했어요. 응칠아저씨가 둘도 없는 뻥쟁이라는 건 석 ...
사강  |  2016-08-20 15:07
Back to Top